한국의 미로 개성을 디자인한 브랜드, 더대한1948 BI 개발 PROJECT NEWS

 

 

한국의 미로 개성을 디자인한 브랜드

대한의 아름다움을 손안에 담아내다

'더대한1948' BI 디자인 개발

 

 

더대한1948 BI 기획 및 제작

디자인: 더블랙(대표 배재열) www.theblackad.com

 

 

 

 

크리에이티브 에이전시 더블랙은 대한민국의 아름다움을 널리 전파할 더대한 1948이라는 브랜드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1910년 조선 후기 제 침략 후 조선이 멸망하고 1945년 광복 이후 우리나라는 대한민국 정부 수립을 했다. 광복과 함께 사라진 조선, 추억 속으로 사라져버렸지만 잊지 말아야 할 우리의 조선시대 전통과 역사가 공존할 수 있을까란 고민을 통해 2021년 현재 대한민국의 세련됨과 빼앗긴 역사가 가지고 있던 우리의 아름다움이 공존하기 위해 더대한1948은 기획됐다.

 

 

더대한1948 브랜드는 심볼부터 특별하다. 우리나라 대한민국의 그 고유한 언어를 기억하고 기록하기 위하여 세종대왕께서 만들어 주신 소중한 한글의 자음, 그중에서 대한민국의 대한에서 가져온 'ㄷ, ㅎ' 에서 더대한1948의 심볼 디자인이 만들어졌다.

 

브랜드를 상징하는 로고 디자인은 대한민국의 국기인 태극기의 사방에 그려진 팔괘, 건곤감리의 특징인 길다란 직사각형들을 재배치해서 미학적으로 문자화하였다. 심볼과 로고에는 공통적으로 조선왕실의 궁궐 처마의 건축적 미학이 있는 곡선을 모티브로한 세리프 장식의 디자인이 세겨져 있다.

 

심볼과 로고 밑으로 자리한 '1948'은 대한민국의 뿌리가 시작된 그 날을 기념하고자, 붓글씨의 서체에서 오는 불규칙한 라인과 현대의 감성을 지닌 명조체에 가까운 스타일로 구성하여 과거와 현재의 중심점으로 디자인되었다.

 

 

더대한1948은 로고와 심볼이 지닌 특징과 의미에 걸맞게 제품에도 추구하는 목적과 정서가 담겨 있다. 조선왕실의 상징이었던 용과 봉황을 활용한 자수와 프린팅부터, 무질서 속 질서가 있는 자음과 모음으로 구성된 한글 패턴을 활용한 제품을 디자인했다. 대한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더대한1948의 디자인에 어울리는 제품을 만들어 내기 위해 디자인을 가장 잘 가죽에 담아낼 수 있는 가죽 제작 전문 기업 소마르와 협업하였다.

 

조선에서도 비단전문가는 비단을 다루고 자수를 잘 다루는 전문가는 자수를 놓고 화공은 디자인을 해서 서로 합을 이루어 작품을 만들어 냈듯이 디자인 전문가와 가죽 전문가가 협업해 명품을 너머 명작을 만든다는 철학을 가지고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만들어진 브랜드 더대한1948은 나만의 품격과 가치를 돋보일 수 있는 명작이다.

 

대한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기획부터 제작까지 다 대한민국에서 진행된 진정한 메이드 인 코리아라는 것이 특징이다. 이 세상 단 하나뿐인 나를 위한 아이템을 통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와 ‘나 자신’이라는 정체성을 강조하고 싶은 사람들은 위한 브랜드다. 품격이 다른 디자인을 통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한국의 미를 은은하게 드러내고 싶은 사람들에게 더대한1948을 추천한다.

 

 

 

이전글 보기더대한1948의 시작과 완성
이전글 보기[달력 기획 및 제작] 세잎클로버의 꽃말처럼 다가오는 2022년에 행복을 담아내다
목록